한국어

write

시집글마당



멈출 수 없는 열정으로 인라인 타고

노도와 같이 밀려오는 파도에 떠 밀려 가듯

난 몸 움츠리고 달렸습니다.



일상의 추억 담으려고 가벼운 마음으로

인라인 타고 하늘에 떠 가는 솜털 구름처럼

난 멀리까지...날아보고 싶었습니다.



악 바라지로 광풍처럼 헤집고 달려야 하는 스포츠

조심스런 양심 가꿈의 노력이 필요 하련만

이것이 정의인 것을...피해를 받은 양 들은 말이 없습니다.



기회를 상실한 미아가 되어

보이지 않는 피해 자로

진실한 스포츠는 할말을 잃었네.



영샘님..! 오늘 퇴원한다 했지요.

어둡고 멍진 곳은 없는지.?

미래를 향한 선구자의 노력으로 후회없는 삶을

챙겨 삽시다.



한폭의 그림으로 하루를 그려 넣고

기쁨이 충만된 마음으로 힘겨운 노력에 감사하며

난 아무도 몰래 생각합니다.



108 울트라 많은 것 느꼈습니다.

지금은 깊숙이 잠수하여 새로운 마음 계획

정리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쭈ㅡ욱....

부드럽게 춤추듯 인라인 타고 함께 할 사람들과

바람 따라 세월 따라 달릴겁니다.



靑솔의印



엮인글 :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sort
110 사이클 2014년 11월16일 고모리 홀로 라이딩.! 청솔 11/29, 09:44 2439
109 자유글방 "추석" mjlim 03/23, 14:17 2439
108 자유글방 할아버지와 오월의 봄 mjlim 02/25, 14:27 2438
107 인라인 2009년4월9일 -- 일상 (인라인타고) mjlim 02/25, 14:27 2436
106 인라인 2009년 4월7일의 오후 mjlim 02/25, 14:27 2435
105 인라인 2009년5월31일 일요일 오월의 마지막날 중랑천에서... mjlim 02/25, 14:27 2431
104 인천월드인라인대회 mjlim 02/25, 14:27 2430
103 자유글방 가을 "비" 왔구나.ㅡ"어쩔래." mjlim 02/25, 14:27 2428
» 자유글방 영생님.!오늘퇴원한다.했지요..! mjlim 02/25, 14:27 2427
101 자유글방 2011년8월6일-열대야의 밤 - 꿈의숲 & 서울숲 mjlim 02/25, 14:27 2425
100 인라인 전주 인라인 대회 갔다 왔지요.! mjlim 02/25, 14:27 2420
99 자유글방 중랑천과 당현천이 만나는 곳.! mjlim 02/25, 14:27 2416
98 자유글방 나를 초대하셨나요? mjlim 02/25, 14:27 2404
97 자유글방 결혼 40주년 고석정 단박 여행기 mjlim 02/25, 14:27 2399
96 자유글방 어떻게 합니까.? mjlim 02/25, 14:27 2398